디렉토리분류

표제어 > 한글항목명 > 라

  • 리문안(里門-)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

    대표시청각 이미지

    전라북도 김제시 복죽동에 있는 자연마을. 조선시대인 1650년경 마을 입구에 마을로 들어서는 리문(里門)이 세워지면서 붙여진 이름이다. 당시 마을에 대나무가 무성하여 대메[竹山]라고도 불렀으며, 나중에 마을이 커짐에 따라 상죽(上竹)과 하죽(下竹)으로 나누어졌다. 이때 서쪽의 상죽마을을 죽절, 동쪽의 하죽마을을 리문이라고 불렀다. 리문안 터에 자리를 잡고 살기 시작한 사람은 조선...